음악/Bjork

Debut - Play Dead



Darling stop confusing me
with your wishful thinking
Hopeful enbraces
Don't you understand?

그대, 희망찬 생각들과 포옹들로
더 이상 나를 혼란스럽게 하지 마세요 
정말 모르겠나요?

I have to go through this
I belong to here where
no-one cares and no-one loves
No light no air to live in
a place called hate
The city of fear


나는 이것을 헤쳐나가야 해요
난 아무 관심도 사랑도 없는 장소에 있지요
빛도 없고 숨 쉴 공기도 없어요
사람들은 이곳을 증오라고 부르죠
공포의 도시

I play dead
It stops the hurting
I play dead
and hurting stops

나는 죽은 척 해요
그게 아픔을 덜어주거든요
나는 죽은 척 해요
그러면 고통이 멈추거든요

It's sometimes just like sleeping
curling up inside my private tortures
I nestle into pain
Hug suffering
caress every ache


때로는 마치 잠자는 것 같아요
나만의 고뇌에 위축된 채로
나는 고통 속에 편안하게 들어가
고통을 껴안고 모든 아픔을 쓰다듬죠

I play dead
It stops the hurting


나는 죽은 척 해요
그게 고통을 멈춰주거든요



앨범 : Dedut(1993)
곡명 : Play dead
감독 : Danny Cannon
Chart Peak
position
Swedish Singles Chart 7
Norwegian Singles Chart 10
Dutch Singles Chart 11
UK Singles Chart 12
(출처: 영어 위키백과)

'음악 > Bjork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Post - It's Oh So Quiet  (0) 2011.07.21
Post - Hyperballad  (0) 2011.07.14
Post - Army Of Me  (0) 2011.07.11
Debut - Play Dead  (2) 2011.07.06
Debut - Big Time Sensuality  (0) 2011.07.04
Debut - Human Behaviour  (0) 2011.06.30
  1. 물여우 수정/삭제 답글

    요즘따라 포스팅 좀 하는구만~ㅋㅋ
    방학이라 그런가 ㅎㅎ

    • 보성사는녹차 수정/삭제

      ㅋㅋ 방학인데 할건 없고.. 지금 많이 해야지

카운터

Today : 4
Yesterday : 5
Total : 575,981